PR센터 & 보도자료

[2023.11.17] 유니트론 보청기, 시끄러운 도시 소음 노출됐다면 청력검사 받아보세요

2023-11-30

 

 

유니트론 보청기, 시끄러운 도시 소음 노출됐다면 청력검사 받아보세요

스위스 토탈청각솔루션 기업 소노바그룹의 유니트론보청기가 최근 소음성난청 질환자가 급속도로 늘어남에 따라 소음성난청 질환을 예방하고자 공식 블로그와 주요 SNS 등을 통해 소음성난청 예방 정보를 공개했다.

소음성난청은 일상에서 소음에 오랜 기간 동안 노출되어 소리를 잘 들을 수 없는 상태를 말하는데, 청력은 한번 저하되면 정상으로 회복할 수 없기 때문에 사전에 소음 환경을 개선할 필요가 있다.

‘2016 환경통계연감’ 데이터 자료에 따르면 서울을 비롯한 주요 도시 도로변 주거지역 거주자들이 ‘도로변 주거지역 환경기준’을 웃도는 소음에 노출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고, 특히 서울의 오후나 밤 시간의 소음 수준은 기준치인 55dB을 뛰어넘는 66dB로 심각한 수치로 나타나기도 했다.

도시 환경 소음은 시간과 장소를 가리지 않고 무방비로 노출되기 때문에 개인이 할 수 있는 대처 방법이 많지 않다. 난청은 최대한 빨리 발견하고, 발견한 즉시 적절한 조치를 취하는 것이 가장 중요한 치료 방법이다.

소음으로 이명이나 난청이 생겼을 경우, 청력검사 받는 것은 ‘필수’

청력검사를 받기 위해선 보청기를 취급하는 전문센터나 병원을 찾아가야 검사가 가능했지만 유니트론보청기의 경우, 온라인으로 무료청력검사 서비스를 제공하기 때문에 PC나 휴대전화를 통해 짧은 시간만으로 청력검사가 가능하다.

유니트론보청기 공식 홈페이지에 접속하면 간단하게 무료청력검사를 받을 수 있다. 언제든 진행할 수 있는 유니트론보청기의 온라인 무료 청력 테스트는 먼저 피검자의 연령대를 선택하고, 일상생활에서 느끼는 청취의 불편함이 있는지 등 간단한 청취 관련 설문조사 진행한다. 그 다음, 주파수 별 소리를 얼마나 잘 들을 수 있는지 확인하는 본격적인 청력 테스트를 완료하면 종합적인 결과를 확인할 수 있다.

유니트론보청기의 온라인 무료 청력 테스트 결과는 정상 청력과 경도난청, 중도난청, 고도난청 등 청력상태를 간단하게 그래프로 제공해주어 한눈에 쉽게 확인할 수 있다. 또한, 테스트 결과에서 난청이 의심될 경우 추후 치료 및 관리 방법에 대해서도 자세하게 알려주며, 보청기 무료체험도 편리하게 신청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5분내로 청력테스트 결과를 얻을 수 있기 때문에 시간적인 부담이 없으며, 조용한 장소에서 스마트폰, 노트북, 태블릿 등 유니트론보청기 홈페이지에 접속할 수 있는 전자기기와 이어폰 혹은 헤드셋만 있으면 간편하게 테스트를 진행할 수 있다는 것도 장점이라 할 수 있다.

청력검사 후 보청기 착용이 필요하다면, 무료체험서비스 이용해 보는 것도 방법

유니트론보청기의 ‘온오프라인 무료청력검사’ 참여자는 유니트론의 최신 보청기 ‘목시 비반테’를 무료로 체험해 볼 수 있다. 유니트론 ‘목시 비반테’는 최대 3,172개의 청취 환경을 정확하고 빠르게 분석해 다양한 청취 환경 별 최적화된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또한 ‘목시 비반테’에 탑재된 ‘큰 소음 상황 속 대화’ 프로그램은 ‘하이퍼포커스(Hyper Focus)’ 기능과 함께 작동하여 ‘신호대잡음비(SNR)’를 향상 시켜 시끄러운 상황에서도 선명한 말소리 청취를 지원한다.

예약이 우선적이기 때문에 예약 시 좀 더 수월하게 무료청력검사를 받을 수 있으며, 무료청력검사 결과에 따른 보청기 무료체험 상담 및 보청기 피팅도 전문적으로 받을 수 있다. 무료청력검사 및 보청기 무료체험은 지역 센터의 상황에 따라 상이할 수 있다.

유니트론보청기 최영주 청능사는 “큰 소음이 많은 환경을 피하는 것이 가장 좋은 방법이지만, 불가하다면 청력보호구를 착용해 소음을 차단하는 것도 추천한다”라며, “지속적으로 소음에 노출되어 이명이나 난청 증상이 나타난다면, 병원이나 청력전문센터에 빠르게 방문하여 정확한 청력 검사를 받아야 한다”고 말했다.

Read : 103
x

이메일 무단수집거부

본 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우편 수집프로그램이나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 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형사 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게시일: 2017년 10월 1일